실천NEWS - 언론보도
참여, 변화 그리고 미래..
  • HOME
  • 실천NEWS - 언론보도
 
작성일 : 18-08-30 14:44
국가보안법 철폐 촉구하는 성직자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87  
   http://www.cpbc.co.kr/CMS/news/view_body.php?cid=731415&path=201808 [204]
   http://news.bbsi.co.kr/news/articleView.html?idxno=895073 [175]


201808302.png


천주교와 불교, 개신교, 원불교 등 4대 종단 종교인들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된 대북기업가 김호씨의 석방을 촉구했습니다.

아울러 합법을 가장한 국가폭력은 이제 근절돼야한다며 국가보안법 폐지를 주장했는데요.

국회에서 이학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중국 베이징에서 안면인식 기술을 개발하던 대북사업가 김호씨는 지난 11일 국가보안법 위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김 씨는 북한 측 공작원과 접촉해 지령을 받아 우리 측 군사기밀을 넘긴 혐의를 받았습니다.

이에 대해 4대 종단 종교인 모임인 종교인협의회는 수사기관의 증거 조작 의혹과 법원의 구속영장 실질심사에 문제를 제기하며 김 씨를 즉각 석방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구속영장에 김 씨가 보내지도 않은 문자메시지가 결정적 증거로 포함했다는 겁니다.

경찰은 체포된 김 씨가 가족들에게 연락을 하기 위해 경찰 공용 전화기를 빌렸을 때 "에어컨 수리를 위해 집을 방문할 예정"이라는 문자메시지를 보냈다며, 이를 김 씨의 증거 인멸 우려로 봤습니다.

그러나 이 메시지는 김 씨가 체포되기 19일 전 누군가가 경찰 공용 전화기에 보낸 것으로 해당 사건과는 전혀 관련이 없었습니다.

종교인협의회는 또한 김 씨가 지난 2007년에 북한측 기술자를 만나기 위해 통일부에 북한주민접촉신고서를 제출한 점을 지적하면서, 합법적인 사업가가 북한에 군사기밀을 넘겼다는 수사당국의 주장은 어불성설에 불과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아울러 종교인협의회는 국가보안법 폐지도 주장했습니다.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전 대표이자 서울대교구 빈민사목위원회 위원장인 나승구 신부는 “국가보안법이 제정된 이래로 수많은 사람들이 누명을 쓰고 만들어진 간첩이 됐다”며 더 이상 국보법이라는 굴레를 씌어 개인의 인권을 말살하는 일이 있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종교인협의회는 천주교의 정의구현전국사제단, 불교의 실천불교전국승가회, 개신교의 전국목회자정의평화실천협의회, 원불교의 사회개벽교무단 등 각 종단의 진보적 단체들이 1993년 6월에 모여 결성한 범종교적 협의기구입니다.

국회에서 cpbc 이학주입니다.

 
 

Total 17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한국불교 위기…‘수행정신 회복’과 ‘시민… 최고관리자 11-07 198
공지 국가보안법 철폐 촉구하는 성직자들 최고관리자 08-30 388
공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기본법 개정안 … 최고관리자 10-24 230
공지 “세상 조롱거리여도 우리 교단이 소중…채… 최고관리자 10-08 282
공지 증거조작 보수대 해체하고, 김호를 석방하라… 최고관리자 09-04 366
공지 8월23일 승려대회 추진위원회 구성 최고관리자 08-08 482
공지 촛불법회에 참석하신 청화스님과 일문스님, … 최고관리자 08-08 469
공지 실천승가회 “교권위 해산하고 범종단혁신기… 최고관리자 08-08 412
공지 7.24(화) 실천 승가회 스님들이 노회찬의원 빈… 최고관리자 07-26 473
공지 불교미래사회연구소장 종호스님이 설조스님 … 최고관리자 07-19 472
공지 청정승가연석회의 “당사자 용퇴, 비상개혁… 최고관리자 07-13 471
공지 [전문]‘사회적 신뢰 회복과 종단혁신 비상개… 최고관리자 07-13 466
171 한국불교 위기…‘수행정신 회복’과 ‘시민… 최고관리자 11-07 198
170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기본법 개정안 … 최고관리자 10-24 230
169 “세상 조롱거리여도 우리 교단이 소중…채… 최고관리자 10-08 282
168 여전히 국가보안법이 간첩을 양산하는 현실 최고관리자 09-04 146
167 증거조작 보수대 해체하고, 김호를 석방하라… 최고관리자 09-04 366
166 국가보안법 철폐 촉구하는 성직자들 최고관리자 08-30 388
165 청화 스님, 설조 스님 단식정진단 방문 최고관리자 08-09 204
164 8월23일 승려대회 추진위원회 구성 최고관리자 08-08 482
163 촛불법회에 참석하신 청화스님과 일문스님, … 최고관리자 08-08 469
162 실천승가회 “교권위 해산하고 범종단혁신기… 최고관리자 08-08 412
161 7.24(화) 실천 승가회 스님들이 노회찬의원 빈… 최고관리자 07-26 473
160 불교미래사회연구소장 종호스님이 설조스님 … 최고관리자 07-19 472
159 29일째 단식중이신 설조스님을 실천승가회 스… 최고관리자 07-18 236
158 불국사·은해사·직지사 관련 의혹도 규명 착… 최고관리자 07-16 222
157 [전문]‘사회적 신뢰 회복과 종단혁신 비상개… 최고관리자 07-13 46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