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NEWS - 언론보도
참여, 변화 그리고 미래..
  • HOME
  • 실천NEWS - 언론보도
 
작성일 : 19-06-13 10:42
항일독립운동에 대한 정당한 평가를 통해 역사를 바로 세워나가야 합니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196  
   http://www.btnnews.tv/news/articleView.html?idxno=54729 [312]


image1203.jpg

         항일독립운동에 대한 정당한 평가를 통해 역사를 바로 세워나가야 합니다.

 

 

올해는 삼일절 100주년이자 의열단 결성 100주년을 맞이하는 해입니다. 21세기를 살아가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는 항일독립운동에 헌신한 순국선열에게 역사적 부채의식을 지니고 있습니다. 그런데, 일제강점기 선열들의 독립투쟁을 현재 시점의 당리당략의 시각으로 왜곡하여, 항일투쟁에 헌신하신 독립운동가 서훈을 둘러싼 논쟁을 일으키는 것을 보며 안타까움을 금할 길이 없습니다.

 

약산 김원봉 선생은 1919년 항일비밀결사조직 의열단과 1938년 조선의용대를 결성하여 항일투쟁을 벌였으며, 1942년 한국광복군과 통합하여 대한민국 임시정부 군무부장을 역임하였습니다.

 

일제강점기 독립운동은 좌우의 이념대립을 넘어서서 해외 모든 독립운동 단체들이 단결하였으며, 해방 이후에도 남북연석회의를 조직하여 통일국가를 수립하려는 방향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이제 일제하에서 독립운동을 탄압하며 부귀영화를 누렸던 반민족·친일세력이 해방 이후 청산되지 못한 채 친일파의 후손은 대대손손 잘 살고 독립운동을 하면 3대가 망한다는 부끄러운 역사는 바뀌어야 합니다.

 

수많은 독립투사들을 체포·고문했던 친일경찰 노덕술은 국가 서훈을 3개나 받았으며 국회의원에도 출마하였던 반면, 약산 선생을 비롯한 많은 독립운동가들은 서훈은커녕 이념논쟁으로 인해 그 공훈을 외면당했던 역사적 현실을 직시해야 합니다. “정의는 사라지고 독립운동을 했던 분들은 빨갱이라는 누명을 쓸 수밖에 없던 시절을 살았다는 자손의 증언에 우리는 참으로 비참함을 감출 수가 없습니다.

 

따라서 당리당략에 따른 약산 선생에 대한 서훈논란과 역사적 왜곡은 즉각 중단되어야 합니다. 나아가 의열단 결성 100주년을 맞아 약산 김원봉 선생에 대한 정당한 역사적 평가를 바탕으로, 그리고 임시정부의 법통을 이어받은 대한민국의 헌법정신에 의거하여 본 승가회 또한 역사 바로 세우기에 앞장 설 것입니다.

 

2019.6.13.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상임대표 시공


 
 

Total 18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1차 정기총회 개최 보고 최고관리자 01-10 161
공지 종단대화합에 함께 하겠습니다. 최고관리자 12-30 244
공지 2019년 하반기 국가인권위원회 '시민사회… 최고관리자 12-26 273
공지 4대 종교 인권단체들 “차별없는 세상을 꿈꾸… 최고관리자 10-07 519
공지 검찰개혁 촉구 4대종단 성직자, 수도자 4천인 … 최고관리자 10-07 512
공지 항일독립운동에 대한 정당한 평가를 통해 역… 최고관리자 06-13 1197
공지 백양사에서 5.18 민주항쟁 기념법회 봉행 최고관리자 05-21 851
공지 제7차 한국전쟁기 민간인희생 유해발굴 개토… 최고관리자 05-10 1162
공지 "노동조합,고민 필요없는 종단운영 파트너" 최고관리자 04-29 885
공지 종교인과세법 개정에 대한 4대종단의 국회 기… 최고관리자 04-09 886
공지 실천불교전국승가회 등 5대 종단 성직자들 입… 최고관리자 02-25 1053
공지 삼일절 대사면 촉구 기자회견 2019년2월 21일 최고관리자 02-25 1026
공지 2019년 종교단체 지원사업에 공모 신청 최고관리자 01-24 1075
공지 [성명] 법무부장관은 강용주 씨에 대한 보안… 최고관리자 12-14 1118
공지 한국불교 위기…‘수행정신 회복’과 ‘시민… 최고관리자 11-07 1482
공지 국가보안법 철폐 촉구하는 성직자들 최고관리자 08-30 1693
공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기본법 개정안 … 최고관리자 10-24 1534
공지 “세상 조롱거리여도 우리 교단이 소중…채… 최고관리자 10-08 1503
공지 증거조작 보수대 해체하고, 김호를 석방하라… 최고관리자 09-04 1452
공지 8월23일 승려대회 추진위원회 구성 최고관리자 08-08 1557
공지 촛불법회에 참석하신 청화스님과 일문스님, … 최고관리자 08-08 1570
공지 실천승가회 “교권위 해산하고 범종단혁신기… 최고관리자 08-08 1559
공지 7.24(화) 실천 승가회 스님들이 노회찬의원 빈… 최고관리자 07-26 1643
공지 불교미래사회연구소장 종호스님이 설조스님 … 최고관리자 07-19 1624
공지 청정승가연석회의 “당사자 용퇴, 비상개혁… 최고관리자 07-13 1567
공지 [전문]‘사회적 신뢰 회복과 종단혁신 비상개… 최고관리자 07-13 1508
52 [현대불교] 캄보디아 프놈끄라옴-수원마을 3… 최고관리자 11-19 2349
51 [불교TV] 보시문화 확산 위해 투명한 사찰재정… 최고관리자 11-10 2335
50 [불교방송] 불교미래사회연구소 신도 보시.기… 최고관리자 11-10 2237
49 [불교포커스] 신도 절반 “사찰서 교무금 안… 최고관리자 11-10 2573
48 [법보신문] “사찰재정 확충, 투명성 확보가 … 최고관리자 11-05 2687
47 [불교신문] 불교미래사회연구소 ‘사찰 신도… 최고관리자 11-05 2396
46 [불교신문] 4대 종교 종교인협의회, 교과서 국… 최고관리자 10-23 4214
45 [불교포커스] 로터스월드, 미얀마 홍수피해 … 최고관리자 09-04 2629
44 [법보신문] 로터스월드, 미얀마 수해복구기금… 최고관리자 09-04 2503
43 [불교신문] 로터스월드, 미얀마 홍수 피해 돕… 최고관리자 08-07 2868
42 [불교포커스] 지선스님 “난국, 지혜롭게 자… 최고관리자 07-14 3089
41 [법보신문] 지선 스님 “지혜·자비로 종단 문… 최고관리자 07-14 2820
40 [법보신문] 실천승가회, “94년 징계문제 해결… 최고관리자 07-14 2799
39 [불교포커스] 실천승가회, “종헌‧종법 수호… 최고관리자 07-14 2798
38 [현대불교] 실천불교승가회, 22일 재심호계원 … 최고관리자 06-23 298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