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NEWS - 언론보도
참여, 변화 그리고 미래..
  • HOME
  • 실천NEWS - 언론보도
 
작성일 : 21-07-10 20:56
[공지] <논평> “통일부는 교황과 종교지도자들의 방북 지원하라”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27  
   http://www.ibulgyo.com/news/articleView.html?idxno=212777 [182]
   http://www.buddhism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21870 [181]


eab3f55478b9a6e31cde2df5e51c993d_lotus-sw.jpg




논평)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이 불교지도자를 비롯한 남북 종교계의 교류 협력으로 이어져 한반도 평화를 앞당기는 마중물이 되기를 발원한다.

2018. 초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 선수단 참여가 4월 27일 3차 남북정상회담과 6월의 역사적인 제1차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으로 연결되었다. 그러나 2018. 10월 문재인대통령과 프란치스코 교황과의 면담에서 전달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교황의 방북 초청은 2019년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의 실패에 따른 영향으로 안타깝게도 무산되었으며, 남북 간의 종교계 및 사회단체 간의 교류·협력 또한 중단되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며칠 전 전해진 “프란치스코 교황의 평양 방문 추진”이라는 보도와 이에 대한 통일부의 지원 의지 표명을 진심으로 환영하는 바이다. 나아가 불교지도자를 비롯한 남북 종교계의 교류 협력으로 이어져 하노이 북미회담의 실패 이후 교착상태에 빠져 있는 한반도 평화 진전의 새로운 계기가 되기를 열망한다.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
세계 유일의 停戰협정 상태인 한반도….

남북 이산가족 상봉 신청자는 지금까지 13만 명이 넘지만, 그 중 생존자는 5만여 명, 그 중 80세 이상 고령자가 3만 명 이상이다. 죽기 전에 헤어진 가족을 단 한 번만이라도 만나고자 하는 이들 이산가족의 유일한 인도적 소망조차 해결하지 못한다면, 우리가 세계제일의 코로나방역 모범국가, G8의 선진국, 경제대국을 자랑하는 것이 부끄러울 수밖에 없다.

정부는 올해 한미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남북간 대화와 협력에 기초한 인도적 지원, 민간인 왕래, 사회문화적 교류·협력을 재가동하기 위해 노력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주도의 사업과 함께 민간부문의 공동 추진이 바탕이 될 때만이 종전선언 및 평화협정 체결을 앞당길 수 있으며, 마침내 항구적인 한반도 평화 정착의 길로 나아갈 수 있을 것이다.

통일부는 프란체스코 교황의 방북 지원과 더불어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을 위시한 한국종교인협외회의 방북 추진과 불교계가 벌였던 ‘남북불교 교류협력과 인도적 지원’이 재추진될 수 있도록 총력지원할 것을 요청하는 바이다. 수 십 년간 지자체 및 종교계, 각계각층이 추진했던 남북간 민간 교류협력이 재개될 때만이 교착상태에 빠진 남북 및 북미 관계를 획기적으로 진전시키는 계기가 마련될 것이라 확신하기 때문이다.

실천불교전국승가회는 범종교인과 함께 남북간 인도적 지원과 교류협력을 확대하고, 나아가 종전선언과 평화협정 체결 등을 통한 한반도 영구적 평화의 길을 만들어가는 한길에 나설 것이다.

2021. 7. 8.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상임대표 시공


 
 

Total 20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논평> “통일부는 교황과 종교지도자들… 최고관리자 07-10 628
공지 [공지] 불교의 가르침은 다른 생명을 지키기 위해 존… 최고관리자 05-21 866
공지 [공지]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대한 국제사회의 대응 … 최고관리자 05-13 1059
공지 [공지] 한국 기업과 미얀마 군부 관계 청산 촉구 최고관리자 03-09 3738
공지 [공지] 실천불교승가회가 미얀마 민주항쟁을 지지 최고관리자 02-24 4190
공지 미얀마 군부는 폭력진압을 즉각 중단하고 퇴… 최고관리자 02-17 5486
공지 세월호침몰 진상규명촉구 성명서 최고관리자 02-17 5190
공지 [공지] 불교계 검찰개혁 촉구.."적폐청산 핵심과제" 최고관리자 12-11 4718
공지 종교계 100인 시국선언 최고관리자 12-06 4785
공지 21대 국회, 포괄적 차별 금지법… 최고관리자 07-20 6285
공지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7대 이사장 지선 스님 … 최고관리자 07-20 6599
공지 불교기후행동 워크숍 개최 최고관리자 07-20 6371
공지 불교기후행동이 출범하였습니다. 최고관리자 06-18 7063
공지 산재희생노동자추모제 봉행 최고관리자 06-04 6497
공지 코로나19가 던진 생태적 질문, 종교의 과제 최고관리자 05-13 6491
공지 21차 정기총회 2019년 12월 18일 개최 보고 최고관리자 01-10 6982
공지 종단대화합에 함께 하겠습니다. 최고관리자 12-30 6749
공지 2019년 하반기 국가인권위원회 '시민사회… 최고관리자 12-26 6952
공지 4대 종교 인권단체들 “차별없는 세상을 꿈꾸… 최고관리자 10-07 7084
공지 검찰개혁 촉구 4대종단 성직자, 수도자 4천인 … 최고관리자 10-07 7276
공지 항일독립운동에 대한 정당한 평가를 통해 역… 최고관리자 06-13 7628
공지 백양사에서 5.18 민주항쟁 기념법회 봉행 최고관리자 05-21 7524
공지 제7차 한국전쟁기 민간인희생 유해발굴 개토… 최고관리자 05-10 7827
공지 "노동조합,고민 필요없는 종단운영 파트너" 최고관리자 04-29 7461
공지 종교인과세법 개정에 대한 4대종단의 국회 기… 최고관리자 04-09 7445
공지 실천불교전국승가회 등 5대 종단 성직자들 입… 최고관리자 02-25 7843
공지 삼일절 대사면 촉구 기자회견 2019년2월 21일 최고관리자 02-25 7656
공지 2019년 종교단체 지원사업에 공모 신청 최고관리자 01-24 7721
공지 [성명] 법무부장관은 강용주 씨에 대한 보안… 최고관리자 12-14 7688
공지 한국불교 위기…‘수행정신 회복’과 ‘시민… 최고관리자 11-07 8135
공지 국가보안법 철폐 촉구하는 성직자들 최고관리자 08-30 8285
공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기본법 개정안 … 최고관리자 10-24 8248
공지 “세상 조롱거리여도 우리 교단이 소중…채… 최고관리자 10-08 8380
공지 증거조작 보수대 해체하고, 김호를 석방하라… 최고관리자 09-04 8044
공지 8월23일 승려대회 추진위원회 구성 최고관리자 08-08 7992
공지 촛불법회에 참석하신 청화스님과 일문스님, … 최고관리자 08-08 8045
공지 실천승가회 “교권위 해산하고 범종단혁신기… 최고관리자 08-08 8099
공지 7.24(화) 실천 승가회 스님들이 노회찬의원 빈… 최고관리자 07-26 8247
공지 불교미래사회연구소장 종호스님이 설조스님 … 최고관리자 07-19 8216
공지 청정승가연석회의 “당사자 용퇴, 비상개혁… 최고관리자 07-13 8206
공지 [전문]‘사회적 신뢰 회복과 종단혁신 비상개… 최고관리자 07-13 7897
203 [공지] <논평> “통일부는 교황과 종교지도자들… 최고관리자 07-10 628
202 [공지] 불교의 가르침은 다른 생명을 지키기 위해 존… 최고관리자 05-21 866
201 [공지]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대한 국제사회의 대응 … 최고관리자 05-13 1059
200 [공지] 한국 기업과 미얀마 군부 관계 청산 촉구 최고관리자 03-09 3738
199 “정부·국회, 한국기업-미얀마 군부 관계 청… 최고관리자 03-04 637
198 [공지] 실천불교승가회가 미얀마 민주항쟁을 지지 최고관리자 02-24 4190
197 미얀마 군부는 폭력진압을 즉각 중단하고 퇴… 최고관리자 02-17 5486
196 세월호침몰 진상규명촉구 성명서 최고관리자 02-17 5190
195 [공지] 불교계 검찰개혁 촉구.."적폐청산 핵심과제" 최고관리자 12-11 4718
194 종교계 100인 시국선언 최고관리자 12-06 4785
193 21대 국회, 포괄적 차별 금지법… 최고관리자 07-20 6285
192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7대 이사장 지선 스님 … 최고관리자 07-20 6599
191 불교기후행동 워크숍 개최 최고관리자 07-20 6371
190 불교기후행동이 출범하였습니다. 최고관리자 06-18 7063
189 산재희생노동자추모제 봉행 최고관리자 06-04 649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