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NEWS - 언론보도
참여, 변화 그리고 미래..
  • HOME
  • 실천NEWS - 언론보도
 
작성일 : 15-12-10 17:37
[법보신문] 실천승가회 “무력행사 사과·재발방지 촉구”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229  
   http://www.beopbo.com/news/articleView.html?idxno=90228 [314]

실천불교전국승가회(상임대표 퇴휴 스님)가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의 조계사 자진 퇴거와 관련해 우리사회 ‘소통과 대화’라는 평화적 풍토가 조성되는 계기가 되길 기원했다. 이와 함께 공권력 투입에 반대하는 조계종단의 공식적인 입장 표명에도 불구하고 무력을 행사한 경찰당국의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촉구했다.


실천승가회는 12월10일 성명을 통해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방향으로 현 정부의 국정운영 기조가 변화되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실천승가회는 “이번 사태가 파국으로 치닫지 않은 것에 대해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이 일을 계기로 우리 사회의 극단적 갈등들이 힘에 의해 해결되는 것이 아닌 ‘소통과 대화’라는 평화적인 방법으로 해소되는 풍토가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실천승가회는 “한상균 위원장의 체포를 위해 조계사 관음전 일대에 경찰병력을 투입하고 이를 막는 스님들과 종무원들에게 무력을 행사했다”며 “현재 우리 국가의 운영기조가 이 원칙에 근거하고 있는지 혹시 약자가 아닌 강자의 입장에서 밀어붙이기 식의 정책을 집행하는 것은 아닌지 현 정부는 이번 사태를 통해 스스로를 돌아봐야 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국민들은 결코 통제와 규제의 대상이 아니다”며 “제1차, 2차 민중총궐기를 통해 노동자, 농민, 청년, 학생들이 진정으로 요구하는 것을 귀담아 듣는 정부의 열린 자세를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노동법 개정 등 사회 현안에 대한 협의를 요구했다. 실천승가회는 “현재 진행 중인 노동법 개정이 노동자들의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하는 방향으로 진행되는 것은 아닌지 정부, 정치권 그리고 국민 모두가 면밀히 살펴보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며 “목소리를 내기 위해 길거리로 나올 수밖에 없는 노동자, 농민들의 절규를 정부는 결코 외면하지 말아야 한다”고 역설했다.


실천승가회는 “조계사에 경찰 병력이 투입된 이번 사태를 맞아 불교의 자주권과 교단수호를 위해 더욱 매진할 것임을 밝힌다”며 “이를 통해 사회적 약자들이 마지막으로 기댈 수 있는 종교로서 불교가 그 책임과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bo.com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입장 전문.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방향으로
현 정부의 국정운영 기조가 변화되길 촉구합니다


실천불교전국승가회(상임대표 퇴휴, 이하 본 회)는 민주노총 한상균 위원장의 조계사 자진 퇴거 결정을 통해 이번 사태가 파국으로 치닫지 않은 것에 대해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하는 바입니다. 또한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사회의 극단적 갈등들이 힘에 의해 해결되는 것이 아닌 ‘소통과 대화’라는 평화적인 방법으로 해소되는 풍토가 조성되길 기대합니다. 더불어 공권력 투입에 반대하는 종단의 공식적인 입장 표명에도 불구하고 한상균 위원장의 체포를 위해 조계사 관음전 일대에 경찰 병력을 투입하고 이를 막는 스님들과 종무원들에게 무력을 행사한 정부와 경찰당국의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 또한 촉구하는 바입니다.

정부는 국민들의 민의를 오롯이 반영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해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현재 우리 국가의 운영기조가 이 원칙에 근거하고 있는지 혹시 약자가 아닌 강자의 입장에서 밀어붙이기 식의 정책을 집행하는 것은 아닌지 현 정부는 이번 사태를 통해 스스로를 돌아봐야 할 것입니다. 국민들은 결코 통제와 규제의 대상이 아닙니다. 시위에 참가한 국민들을 테러리스트로 규정한 정부의 자세는 분명 변화되어야 합니다. 제1차, 2차 민중총궐기를 통해 노동자, 농민, 청년, 학생들이 진정으로 요구하는 것을 귀담아 듣는 정부의 열린 자세를 촉구합니다.

더불어 이번 사태를 통해 한상균 위원장의 조계사 피신과 체포영장 집행에 관한 논의에 한정된 것이 아닌 노동법 개정 등 여러 현안에 대한 사회적 협의도 진행되어야 합니다. 현재 진행 중인 노동법 개정이 노동자들의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하는 방향으로 진행되는 것은 아닌지 정부, 정치권 그리고 국민 모두가 면밀히 살펴보는 계기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비정규직, 청년, 농민이 아닌 재벌과 기업의 입장에 지나치게 경도된 방향으로 노동법을 개정하는 것은 또 다른 갈등을 양산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목소리를 내기 위해 길거리로 나올 수밖에 없는 노동자, 농민들의 절규를 정부는 결코 외면하지 말 것을 촉구합니다.

 

본 회는 조계사에 경찰 병력이 투입된 이번 사태를 맞아 불교의 자주권과 교단수호를 위해 더욱 매진할 것임을 밝히는 바입니다. 이를 통해 사회적 약자들이 마지막으로 기댈 수 있는 종교로서 불교가 그 책임과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경주할 것입니다. 정부 역시 독선과 아집을 버리고 ‘사회적 약자’를 정책의 근간으로 삼는 방향으로 국정운영 기조를 변화시킬 것을 촉구합니다. 이런 기조에 근거해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방향으로 노동법 개정 등 사회 현안들이 해소되길 기대합니다.

 

불기2559(2015)년 12월 10일
실천불교전국승가회


 
 

Total 12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2 [불교방송] 로터스월드-수원시 합작, 캄보디… 최고관리자 03-16 758
81 [불교신문] “중앙종회의원 겸직 허용 종헌개… 최고관리자 03-16 780
80 [법보신문] “종회의원 겸직 허용 종헌개정 … 최고관리자 03-16 890
79 [불교신문] 로터스월드, 이번엔 미얀마 최고관리자 03-16 731
78 [법보신문] 로터스월드, 미얀마 양곤에 사찰… 최고관리자 03-16 715
77 [법보신문] 로터스월드, 캄보디아에 중·고등… 최고관리자 03-16 783
76 [불교신문] 캄보디아 학교 착공ㆍ라오스 도서… 최고관리자 03-16 736
75 [법보신문] 로터스월드, 덕캄초등학교 도서관… 최고관리자 03-16 936
74 [법보신문] “종회의원 겸직허용 종헌개정안 … 최고관리자 03-16 572
73 [불교신문] 실천승가회, “중앙종회의원 겸직… 최고관리자 03-16 623
72 [불교신문] 실천승가회 신임 상임대표에 시공… 최고관리자 03-16 626
71 [법보신문]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신임 상임대… 최고관리자 03-16 848
70 [법보신문] 로터스희망미용센터, 2월15일 교육… 최고관리자 02-23 883
69 [법보신문] “캄보디아에 희망의 빛 선물합니… 최고관리자 01-14 1117
68 [불교포커스] 실천승가회, 한상균 위원장 퇴… 최고관리자 12-11 1383
 1  2  3  4  5  6  7  8  9